[기사] 탈핵에너지학회 창립… 초대회장에 이필렬 교수 (이투뉴스, 국문/영문/일문)

탈핵에너지학회 창립…초대회장에 이필렬 교수

이상복 기자

2020.12.03

전·현직 교수진 주축 탈원전·에너지전환 학술연구 추진
이필렬 회장 “대통령 탈원전 선언했으나 아직 갈길 멀어”

▲한국탈핵에너지학회 회장단과 임원진이 창립총회 개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투뉴스] “인간의 삶과 환경을 안전하고 지속가능하게 유지하기 위해 탈핵·탈원전·에너지전환과 관련된 지식과 연구를 축적하겠다.”

‘탈핵(脫核)’과 ‘탈원전’을 주제로 관련 정책과 국제동향 등을 다루는 학술단체가 창립총회를 갖고 공식 출범했다. 원자력·방사능 관련 연구를 수행하는 국내 협·단체나 학회는 다수지만 반대 관점에서 이를 연구하고 논의하는 학회가 발족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한국탈핵에너지학회는 지난 20일 서울 종로구 한국방송통신대 역사관에서 창립총회를 겸한 세미나를 가졌다. 이 자리에서 학회는 이필렬 방송대 교수를 초대 학회장으로, 성원기 강원대 교수와 이원영 수원대 교수를 각각 부회장으로 선출했다.

또 장회익 서울대 명예교수와 강우일 천주교주교회의 생태환경위원장(주교), 이선종 원불교 천지보은회 대표를 고문으로 위촉했다.

이사로는 박오복 순천대 전 교수, 유세종 한신대 전 교수, 이상훈 수원대 전 교수, 정원지 전북대 명예교수, 한규석 전남대 명예교수, 신옥주 전북대 교수, 윤용택 제주대 교수, 이규봉 배재대 교수, 이승무 순환경제연구소장, 이태구 새명대 교수, 이형철 경북대 교수, 전재경 자연환경국민신탁 대표, 오충현 동국대 교수(감사) 등 전국 대학 전·현직 교수가 이름을 올렸다.

임원임기는 2년이다. 학회 인가신청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 낼 예정이다.

탈핵에너지학회는 향후 춘·추계 학술대회를 열어 탈핵 및 탈원전과 에너지전환 관련 지식을 공유하기로 했다. 우선 내년 3월 춘계학술대회에서 ‘독일 원자력연구소의 변모’를 주제로 후쿠시마 10주기 기념학술회의를 연다는 계획이다.

이와 함께 최신정보를 전달하는 웹진을 매달 발행하는 한편 국내외 전문가그룹과 네트워크를 형성해 탈핵에너지전환 정책연구를 수행하고, 해외 학계와의 탈핵정보 공유, 원전 위험 극복을 위한 기술적·구조적 문제 연구 등을 추진하기로 했다.

이필렬 초대학회장은 설립취지서에서 “2017년 대통령이 탈원전을 선언했지만 아직 갈 길이 멀다. 탈핵정책을 실행에 옮길 수 있도록 단계적 이행을 도모하고 적극적인 대응을 해나가야 한다”면서 “지구촌이 함께 탈원전으로 나가기 위해 지구촌 차원의 지식과 지혜의 축적하도록 초석을 다지겠다”고 밝혔다.

강우일 고문은 창립총회 기조강연에서 “핵발전은 인간이 제어할 수 없는, 기술과 모든 능력을 뛰어넘는 사고뭉치 시설”이라며 “이미 세계 여러나라가 핵발전소를 단계적으로 폐로하려는 정책을 펴고 있고, 그를 위해 신재생에너지를 많이 개발해 에너지를 전환하려는 추세다. 우리도 하루 빨리 세계적 추세와 보조를 맞춰 핵발전시설을 폐기하고 인류와 지구에 해가 없는 에너지로 전환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상복 기자 lsb@e2news.com

▲이필렬 초대 학회장이 창립총회 안건을 논의하고 있다.

원문보기> http://www.e2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228365

————————————————————-

Founded the Korea Society for Nuclear Phaseout… Professor Pil-ryul Lee at the first president

Reporter Lee Sang-bok

2020.12.03

Promoting academic research on post-nuclear power and energy conversion led by former and current professors
Lee Pil-ryul “President Moon Jae-in declared “No More NPP”, but there is still a long way to go”

▲The president and executives of the Korean Society for Nuclear Phaseout are taking commemorative photos after the founding meeting.

“We will accumulate knowledge and research related to nuclear phaseout, no NPP and energy conversion in order to keep human life and environment safe and sustainable.”

An academic organization officially launched with the founding meeting dealing with related policies and international trends on the subject of ‘nuclear phaseout’ and ‘No NPP’. Although there are many domestic associations, organizations, and societies that conduct research on nuclear and radioactivity, this is the first time that an academic society has been established to study and discuss them from the opposite point of view.

On the 20th, the Korean Society for Nuclear Phaseout held a seminar that served as the founding meeting at the History Hall of Korea Broadcasting and Communication University in Jongno-gu, Seoul. Professor Lee Pil-ryul(Korea National Open University) was elected as the first president of the society, and Professor Sung Won-ki(Kangwon National University) and Professor Lee Won-young(Suwon University) were each elected vice-chairman.

In addition, emeritus professor of Seoul National University Jang Hoe-ik and chairman of the Ecological Environment Committee Kang Woo-il(bishop), and Won Buddhism CEO of Cheonji Boeun-hoe Lee Seon-jong were appointed as advisors.

Park Oh-bok, former professor of Sunchon National University, Yoo Se-jong, former professor of Hanshin University, Sang-Hoon Lee, Suwon University, Jeonbuk National University emeritus professor, Han Gyu-seok, Chonnam National University emeritus professor, Shin Ok-ju, Chonbuk National University professor, Yoon Yong-taek, Jeju National University professor, Lee Kyu-bong, Bae Jae University, Lee Seung-moo Director of the Research Center for Circular Economy, Lee Tae-gu, Saemyung University professor, and Kyung-cheol Lee Professor Jeon Jae-kyung, CEO of Natural Environment National Trust, was named as the director, and Professor Oh Chung-hyun of Dongguk University gave the name as an auditor.

The term of office for executives is two years. The application for approval of the Society is scheduled to be submitted to the Ministry of Science and ICT.

The Society decided to hold a spring-autumn conference from next year and share knowledge related to nuclear phaseout and energy conversion. First of all, in the spring conference next March, it was planned to hold an academic conference commemorating the 10th anniversary of Fukushima with the theme of ‘The Transformation of the German Atomic Energy Research Institute’.

In addition, a monthly webzine that delivers the latest information will be published, and a network with domestic and foreign expert groups will be formed to conduct research on the policy of nuclear phaseout and energy conversion. In addition, it was decided to share information on nuclear phaseout with overseas academics and to conduct research on technical and structural issues to overcome the dangers of nuclear power plants.

First president Pil-Ryul Lee stated in the purpose of establishment as follows. “Even though the President declared a nuclear-free in 2017, there is still a long way to go. We need to make a step-by-step implementation and take an active response to put the nuclear-free policy into action” and he said “We will lay the foundation for the accumulation of knowledge and wisdom at the global level in order for the global village to go out of nuclear power plant.”

Adviser Kang Woo-il emphasized the following in his keynote lecture at the founding meeting.
“Nuclear power is a troublemaker that surpasses technology and all capabilities, beyond human control” and “There are many countries around the world already implementing policies to phase out nuclear power plants. For this purpose, there is a trend to convert energy by developing a lot of renewable energy. We also abolish nuclear power plants in line with the global trend as soon as possible. And energy conversion is necessary that harmless to mankind and the planet.”

▲Pil-Ryul Lee, the first president of the society, is discussing the agenda of the founding meeting.

韓国脱核エネルギー学会創立…初代会長に李ピルリョル教授

・イ・サンボク記者

・承認 2020.12.03 18:01

前・現職教授陣主軸の脱原子力発電所・エネルギー転換学術研究推進

李ピルリョル会長”大統領 脱原発宣言したが道まだ遠く”

▲韓国脱核エネルギー学会会長団と役員陣が創立総会開催後記念撮影をしている。

[イトゥニュース]
“人間の生命と環境を安全で持続可能に維持するために脱核・脱原子力発電所・エネルギー転換と関連した知識と研究を蓄積する。”

‘脱核’と’脱原子力発電所’を主題で関連政策と国際動向などを扱う学術団体が創立総会を持ち公式スタートした。 原子力・放射能関連研究を行っていく国内の団体や学会は多数だが反対の観点でこれを研究、議論する学会の発足は今回が初めてだ。

韓国脱核エネルギー学会は去る20日ソウル、鍾路区(チョンノグ)韓国放送通信大歴史館で創立総会を兼ねたセミナーを持った。 この席で学会はこの李ピルリョン放送大教授を初代学会長に、ソン・ウォンギ江原(カンウォン)大教授と李元栄(イ・ウォンヨン)水原(スウォン)大教授をそれぞれ副会長に選出した。

また、チャン・フェイク ソウル大名誉教授と姜・ウイル天主教主教会の生態環境委員長(主教),李ソンジョン円仏教天地報恩会代表を顧問で委嘱した。

理事ではパク・オボク順天(スンチョン)大前教授、ユ・セジョン韓神(ハンシン)大前教授、イ・サンフン水原(スウォン)大前教授、チョン・ウォンジ全北(チョンブク)大名誉教授、ハン・キュソク全南(チョンナム)大名誉教授、シン・オクチュ全北(チョンブク)大教授、ユン・ヨンテク済州(チェジュ)大教授、イ・ギュボン培材(ペジェ)大教授、イ・スンム循環経済研究所長、イ・テグ新明大教授、イ・ヒョンチョル慶北大教授、チョン・ジェギョン自然環境国民信託代表、オ・チュンヒョン東国(トングク)大教授(監査)等全国の大学の前・現職教授が名前を上げた。

役員任期は2年。 学会認可申請は科学技術情報通信部に出す予定だ。

脱核エネルギー学会は今後、春・秋期学術大会を開き脱核および脱原子力発電所とエネルギー転換関連知識を共有することにした。 まず来年3月の春季学術大会で’ドイツ原子力研究所の変貌’を主題に福島10周期記念学術会議を開く計画だ。

これと共に最新情報を伝達するウェブマガジンを毎月発行する一方、国内外専門家グループとネットワークを形成して脱核エネルギー転換政策研究を遂行して、海外学界との脱核情報共有、原子力発電所の危険克服のための技術的・構造的問題研究などを推進することにした。

イ・ピルヨン初代学会長は設立趣旨書で”2017年大統領が脱原子力発電所を宣言したがまだ道が遠い。 脱核政策を実行に移せるように段階的移行を図り積極的な対応をしていかなければならない”とし”地球村が共に脱原子力発電所に進出して行くために地球村次元の知識と知恵の蓄積のために土台を固める”と明らかにした。

姜・ウイル顧問は創立総会基調講演で”核発電は人間が制御することはできない、技術とすべての能力を跳び越える事故の固まり施設”と述べ”すでに世界各国が原子力発電所を段階的に廃止しようとする政策を行っており、そのために新再生エネルギーを多く開発してエネルギーを切り替えようという趨勢だ。 私たちも一日も早く世界的傾向と歩調を合わせて核発電施設を廃棄して人類と地球に害のないエネルギーに切り替えなければならない”と強調した。

李サンボク記者 lsb@e2news.com

▲イ・ピルリョン初代学会長が創立総会案件を論議している。

原文>> 한국탈핵에너지학회 창립…초대회장에 이필렬 교수 –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e2news.com) http://www.e2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228365

Translated by Kuwano Yasuo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